홍문종, 우리공화당서 제명…'친박신당' 창당

우리공화당 윤리위원회는 12일 보도자료를 내고 홍문종 의원을 지난 10일 당에서 제명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조원진·홍문종 공동대표 체제는 공식적으로 마무리됐다.

홍 의원은 이른바 '친박신당' 창당 계획을 밝히며 해당 행위를 했다는 이유로 지난 28일 '탈당 권유' 징계를 받았다.

또한 탈당 권유 통지를 받은 뒤 10일 이내에 탈당 신고서를 제출하지 않아 윤리위 규정에 의거, 자동 제명된 것이라고 윤리위는 설명했다.

홍 의원은 지난해 6월 18일 자유한국당을 탈당해 우리공화당에 공동대표로 합류했다.

그러나 당 운영 방향을 놓고 조원진 공동대표와 갈등을 빚었고 최근에는 별도의 '태극기 집회'를 열면서 결별했다.

홍 의원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무효를 주장하는 '친박신당'(가칭)을 창당해 4·15 총선에 임할 계획이다.

그는 전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총선은 탄핵 무효를 주장하는 세력과 탄핵의 강을 건너자는 세력과의 싸움이 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