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트' COO 김보람 씨·연예뉴스 전문 백현주 씨도 영입
한국당, 페이스북 코리아 박대성 부사장 등 10번째 인재영입

자유한국당은 11일 페이스북코리아 박대성 대외정책 부사장, '인사이트 컴퍼니' 최고콘텐츠책임자(COO) 김보람 씨, 언론인 출신 백현주 씨 등 3명을 4·15 총선 인재로 영입했다.

한국당은 이날 국회에서 황교안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10번째 영입 인사들을 위한 환영식을 열고 총선 승리를 다짐했다.

박대성 부사장은 현재 페이스북코리아 대외정책 부사장으로 재직 중이며, 미국 공화당 전국위원회 전국위원 보좌역과 상원의원 선거 선거본부장 등을 지냈다.

한국당은 보도자료를 통해 "박 부사장은 글로벌 기업의 경영전문가이면서도 뛰어난 정무적 감각을 지닌 인물"이라고 소개했다.

김보람 씨는 미디어 기업인 '인사이트 컴퍼니'의 COO로서 부산국제광고제 영스타스 심사위원특별상 등을 수상한 광고유망주라고 한국당이 설명했다.

백현주 씨는 서울신문 NTN 대표이사를 역임했으며, 연예 뉴스 전문 취재기자로 수년간 한류 관련 대중문화 뉴스를 생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