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새로운보수당 보수재건위원장인 유승민 의원이 9일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데 대해 "자유우파 대통합을 위해 어려운, 귀한 결단을 했다"고 평가했다.

황 대표는 이날 자신이 출마를 선언한 종로의 '젊음의 거리'를 방문, 기자들이 유 의원 불출마에 대한 입장을 묻자 이같이 답했다.

황 대표는 "이런 것 하나하나를 모아 모멘텀 삼아 문재인 정권과 싸워 이기는 자유우파가 되도록 단합·통합해야 한다"며 "똘똘 뭉쳐 문 정권 심판에 기여해야겠다"고 말했다.

그는 유 의원과 곧 만날 계획이 있냐는 질문에는 "거기까지 하시죠"라며 "우리 저 논의가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황교안 "유승민, 귀한 결단"…회동 여부엔 "논의 있을 것"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