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 빅매치' 이낙연, 낙원상가·돈화문로서 현장목소리 청취

4·15 총선에서 서울 종로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낙연 전 국무총리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종로 출마 선언 이튿날인 8일 현장 행보를 이어갔다.

이 전 총리는 이날 낙원상가와 돈화문로 등 종로 지역구 곳곳을 다니며 발전위원회 및 재정비구역 관계자들을 만나고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지난 3일 예비후보로 등록한 이 전 총리는 그다음 날인 4일 창신동 주택가의 '도시재생' 현장, 6일 이화동 보훈회관과 종로노인종합복지관을 찾는 등 바닥 민심을 훑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