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휴 기간 군사대비태세도 점검

박한기 합참의장이 설 연휴가 시작된 첫날인 24일 서해 해안 경계부대를 방문해 군사대비태세를 점검하고, 임무를 수행 중인 장병들을 격려했다고 합참이 25일 밝혔다.

그는 이 자리에서 "경계 작전은 현장에서 행동으로 실천하는 장병들이 가장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장병 한 사람의 임무 수행이 군 전체 작전의 성패로 직결될 수 있음을 명심하고 흔들림 없는 확고한 대비태세를 확립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한기 합참의장, 설 맞아 해안경계부대 장병 격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