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개신교·천도교·성균관 지도자 만나 종교계 의견 청취

더불어민주당에 복귀한 이낙연 전 국무총리는 21일 종교계 지도자들을 만나 의견을 듣는다.

이 전 총리는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회관에 있는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를 찾아 NCCK 총무 이홍정 목사를 면담하고, 이어 종로구 수운회관에서 송범두 천도교 교령을 만날 예정이다.

오후에는 성균관을 방문해 김영근 성균관장을 면담한다.

이 전 총리는 앞으로 원불교, 불교, 천주교 등 7대 종단 지도자를 모두 만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