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상준 전 지역위원장, 울산 동구 출마

황보상준 더불어민주당 전 울산 동구지역위원장은 21대 동구 총선에 출마하기로 했다.

황보 전 위원장은 16일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낡은 정치와 결별하고 불공정 경제, 불공정 노동행위와 싸우겠다"며 "상식과 정의, 정정당당한 기본에 충실한 정치를 구현하겠다"고 출마를 선언했다.

황보 전 위원장은 "동구민을 위해 산적한 현안을 해결하고 살기 좋은 동구를 만들겠다"며 "떠나는 동구에서 찾아오는 동구로 만들겠다"고 했다.

그는 이어 "한국 조선업 발전을 위한 인프라가 완벽하게 구축된 동구 강점을 살리고 알리겠다"며 "정부와 지자체 협조와 지원 등을 통해 울산 동구가 조선업 메카로 지위를 회복해 기업과 노동자가 함께 웃을 수 있고 지역경제를 회복하는 희망의 동구를 만드는 데 집중하겠다"고 약속했다.

황보 전 위원장은 "울산시민과 동구 구민 열망을 더 하거나 빼지 않고 그대로 중앙정치에 전달하겠다"며 "더 낮은 자세로 겸손하게 주민을 섬기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