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비례 권미혁, 안양 동안갑 총선 출마 선언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인 권미혁 의원은 16일 경기 안양 동안갑에서 4·15 총선에 출마하겠다고 선언했다.

권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안양에 터를 잡고 지역주민들을 찾아뵈면서 사람의 정체가 정치의 정체를 낳았고, 정치의 정체가 곧 도시의 정체를 만들었음을 확인했다"며 "시대가 요구하는 혁신 리더로서 정체된 안양의 새 인물, 새 바람이 되겠다"고 밝혔다.

그는 "GTX-C 노선의 인덕원역 정차를 추진하겠다.

안양의 교통체계를 바꿔 서울 강남권까지 10분 안에 도달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청년 스마트타운을 조성하고 가정 내 돌봄 어려움을 해결할 '안양돌봄 SOS'를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안양 동안갑 현역 의원인 이석현 의원과의 경쟁과 관련해서는 "서로 깨끗하게, 흑색선전 없이 각자 열심히 뛰고 있다"며 "안양 시민들이 새 인물을 바라고 있다"고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