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부사관 공금 4억원 빼돌리고 해외 도주

육군은 공금 4억원을 빼돌리고 해외로 도주한 부사관을 수사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육군에 따르면 모 군단 재정담당관으로 복무한 A중사는 부대 복지회관 수익금 4억원가량을 횡령한 혐의를 받는다.

A중사는 지난 13일 베트남으로 출국한 것으로 추정된다.

육군 관계자는 "A 중사가 무단결근해 경위를 조사하던 중 횡령을 확인했다"며 "경찰과 공조해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