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 패권 교체로 새로운 대한민국 마침표"
이인영 "따뜻한 대한민국 만들겠다…총선 승리 향해 진격"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1일 "공존의 정치와 상생의 경제를 기반으로 혁신적 포용국가로 가는 대한민국의 길을 더 단단하게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신년인사회에서 "올해 따뜻한 대한민국을 만들어보고 싶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회복되고 있는 경제의 새로운 기운을 놓치지 않고 진보적 성장의 능력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그 결실을 국민 모두가 나눌 수 있는 정의로운 공정사회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한반도 평화를 향한 우리 발걸음을 더 단단히 해야 한다"며 "평화를 통해 공존·번영하는 꿈이 사그라지지 않는 한 그 누구도 우리의 앞길을 막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 원내대표는 "총선 승리를 향해 진격하겠다"며 "4월 총선에서 승리해 정권교체를 넘어 사회적 패권 교체까지 완전히 이룩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의 마침표를 찍을 수 있도록 정성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총선 승리가 촛불 시민혁명의 완성이고, 문재인 정부 성공의 관건"이라며 "새해에는 국민과 더불어 희망을 만들어가는 민주당이 자랑스러울 수 있도록 더 분발하고 열심히 뛰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