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9일 "공수처법은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수사를 막기 위한 의도"라며 "내일 날치기 통과를 막기 위해 모든 일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민주당이 다른 야당 협조를 받아내기 위해 '심정손박(심상정· 정동영·손학규·박지원)을 지역구에 공천하지 않는다'는 설에 대해 사실여부를 명확히 밝힐 것을 요구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