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은 27일 오후 공직선거법 개정안 의결을 위한 국회 본회의를 앞두고 질서유지권을 발동했다.

국회 관계자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본회의장 의장석 등에서 농성하면서 본회의 진행을 위해 질서유지권을 발동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조만간 국회 본회의가 개의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한국당은 선거법 개정안 통과 저지를 위해 이날 2시 55분께 본회의장에 입장해 의장석과 연단 앞에서 인간 띠를 만들고 농성에 들어갔다.
문의장, 한국당 본회의장 연단 농성에 질서유지권 발동…곧 개의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