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와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는 10일 전북대학교 인근 건물에 청년창업 생태계 구축을 위한 '오렌지팜' 전주센터를 열었다.

청년 창업의 요람 '오렌지팜' 전주센터 전북대 앞 개소

청년 창업가를 발굴해 육성·지원하는 창업 인큐베이팅 거점 공간인 오렌지팜 전주센터는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의 청년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도입, 청년 스타트업을 발굴에서부터 민간 투자 유치까지 돕는다.

구체적으로 유망 청년스타트업을 발굴한 후 개발환경, 경영기반, 멘토링, 수시면담, 특강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엔젤투자나 크라우드펀딩 등 각종 투자를 연결하는 방식이다.

전주시 관계자는 "역량 있는 청년들이 오렌지팜 전주센터를 통해 성장하면 지역경제에도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