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일본대사 "지소미아, 동아시아 안보에 중요한 역할"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일본대사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에 관해 "동아시아의 안전보장에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한 협정"이라며 한국이 종료 결정을 재고하기 바란다는 뜻을 21일 서울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표명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나가미네 대사는 "일한 관계는 매우 엄중한 국면에 있다"며 "이런 때일수록 일한의 민간교류는 중요하다.

외교 당국 간의 의사소통도 확실하게 도모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일한 관계 개선을 볼 때까지 담당을 계속하지 못했다"며 한일 관계가 악화하는 가운데 한국을 떠나는 것에 대해 아쉬움을 표명했다고 교도는 전했다.

나가미네 대사는 주영일본대사로 발령이 났으나 후임으로 도미타 고지(富田浩司) 대사의 부임 등 후속 절차가 마무리되지 않아 아직 한국에 머물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