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충돌 사건과 관련해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3일 오후 서울 신정동 서울남부지방검찰청으로 출석하고 있다.

나 원내대표는 4월 말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법안과 선거법 개정안의 패스트트랙 지정을 물리적으로 방해한 의혹으로 고발됐다. 또 국회 사법개혁특위에 바른미래당 사개특위 위원으로 보임된 채이배 의원을 의원회관에서 나오지 못하도록 막는 데 관여한 혐의도 받고 있다.
HK영상 | '패스트트랙 충돌' 검찰 출석하는 나경원

조상현 한경닷컴 기자 doytt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