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개헌을 총선 공약으로 내걸어서 그것이 총선 이후에 쟁점이 된다면 민의를 따르는 것 아니겠나"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여야 5당 대표와 함께한 만찬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가 회동 후 국회를 찾아 기자들에게 설명했다.

정 대표는 회동에서 "문 대통령이 취임 초 선거제 개혁에 합의하면 분권형 개헌에 찬성하겠다고 국민과 약속했다기에, 선거제 개혁을 앞두고 개헌에 대한 입장을 밝히는게 당연하다"고 언급했다.

그러자 문 대통령은 "개헌안을 냈다가 무색해진 일이 있기에 뭐라 말하기는 무엇하다"면서도 이렇게 답했다고 정 대표는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