험준한 지형 때문에 일반인들이 접근하지 못했던 강원 동해시 무릉계곡 베틀 바위 비경이 내년 4월 공개된다.

동해시 무릉계곡 베틀 바위 비경 내년 4월 공개

동해시와 동부지방산림청은 11일 오후 2시 무릉계곡 무릉 광장에서 베틀 바위에 접근하기 위한 등산로 환경 정비와 공동 산림사업을 위한 기공식을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양측은 7억5천만원을 공동 투자해 내년 4월 준공을 목표로 베틀 바위∼박달령 구간 등산로 5.34㎞를 정비할 예정이다.

새로운 등산로는 무릉계곡 매표소 입구∼베틀 바위∼두타 산성∼수도골∼박달령을 잇는 무릉계곡 남쪽 능선에 개설된다.

베틀 바위∼박달령 구간은 무릉계곡 내에서도 손꼽히는 바위 절경을 자랑하는 곳이지만, 험준한 산악지형 때문에 그동안 일반인들이 접근하지 못했다.

동해시 관계자는 "내년 4월 사업이 완공되면 대한민국의 장자제(張家界)라 불릴 정도로 천혜 비경을 자랑하는 베틀 바위에 일반 등산객이 쉽게 접근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