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이 내년 총선을 앞두고 유튜브 방송 경쟁에 본격적으로 뛰어든다. 양 원장이 이끄는 더불어민주당 싱크탱크 민주연구원이 신설하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다.

민주연구원은 24일 “당에서 총선에 대비해 이색 정책 유튜브 방송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첫 회 특별 출연자는 양 원장과 이철희 민주당 의원, 주진우 기자 등”이라고 밝혔다.

양 원장의 방송 출연은 당 복귀 이후 처음이다. 양 원장은 최근 언론 인터뷰나 방송 출연을 극도로 고사해왔다. 양 원장을 비롯한 출연자들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검찰 수사 및 사퇴, 가짜뉴스, 검찰개혁 등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이번에 신설하는 민주연구원의 정책 유튜브 방송은 ‘의사소통TV’다. 총선에 대비해 정책이나 공약, 주요 정치 이슈를 사람의 신체와 질병 등에 비유해 내용을 풀어간다. 민주연구원은 10월 말부터 방송을 시작해 총선까지 해당 채널을 운용할 계획이다. 방송은 민주당 공식 유튜브 채널인 ‘씀TV’에도 올라간다.

김소현 기자 alp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