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조국 사퇴' 상황 주시…오후 지도부 회의 소집

더불어민주당은 14일 조국 법무부 장관의 전격 사퇴 발표에 상황을 주시하며 긴급 회의를 열어 대응책을 논의하기로 했다.

민주당은 이날 오후 2시에 전해진 조 장관 사퇴 이후 공식 입장은 아직 내지 않은 채 내부적으로 분주히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

당의 공식 입장은 이날 오후 3시 청와대의 수석·보좌관회의(수보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관련 발언을 내놓은 뒤 수석대변인 명의로 발표한다는 계획이다.

오후 5시에는 고위전략회의에서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지도부가 모여 조 장관 사퇴 이후 대응책을 논의할 계획이다.

민주당 고위전략회의는 전략·기획 관련 간부들이 매주 월요일 정례적으로 여는 회의지만, 이날 회의에는 이례적으로 최고위원들도 참석하기로 했다.

민주당은 공식적으로는 '조 장관 사퇴를 사전에 알지 못했다'며 당혹스러워하는 모습이다.

그러나 민주당 한 관계자는 "조 장관이 사퇴 발표를 하기 전 청와대는 물론 당과도 조율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