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구청장협의회 '주민세 균등분' 구세 전환 등 공동대응

광주구청장협의회는 18일 북구청에서 민선 7기 광주구청장협의회 9월 정례회를 열고 '주민세 균등분 구세 전환' 등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이날 정례회에는 문인 북구청장(협의회장), 임택 동구청장, 서대석 서구청장, 김병내 남구청장, 김삼호 광산 구청장 등과 황명선 전국시군구청장협의회 상임부회장(논산시장)이 참석했다.

참석 단체장들은 지방재정분권 등 전국협의회의 주요 업무추진 과제와 광주구청장협의회 현안을 공유했다.

회의에서는 ▲ 주민세(균등분) 구세 전환 ▲ 국가정책 추진 인건비의 국비 지원 ▲ 지역상생발전기금 기초자치단체 배분 ▲ 사회복지예산 보조율 분담기준 개선 ▲ 광주시 자치구 서울(세종)사무소 공동 운영 등 5건의 안건을 상정, 논의했다.

오는 10월 중 열리는 동구 '제16회 추억의 충장축제', 서구 '제5회 영산강 서창들녘 억새축제', 남구 '제9회 인문학축제 굿모닝! 양림' 등 각 지역 축제 홍보 등도 협조하기로 했다.

한편 황명선 전국시군구청장협의회 상임부회장은 회의에 참석해 '기초지방정부 위기극복을 위한 5대 선언' 대한 내용을 설명했고, 광주 구청장들을 이에 긴밀한 협력을 약속했다.

5대 선언 내용은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조속처리, 기초정부와 함께하는 재정분권 추진, 복지대타협 특위 추진 및 운영, 지방소멸위기 극복 대응과 과제, 지방분권형 개헌 재추진 등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