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이 오는 15일 정경두 국방부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을 국회에 제출할 계획이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4일 정경두 국방부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을 내일 낼 예정이라고 전했다.

또 해임건의안을 표결하려면 본회의에서 이틀이 필요하다며 여당이 본회의를 하루만 연 채 사실상 '방탄국회'를 하려 한다고 지적했다.

한국당은 북한 목선의 삼척항 입항 사건에서의 군 경계 실패, 해군 2함대 허위 자수 사건 등 최근 잇따른 군 기강 해이 등을 문제 삼아 정 장관 해임을 주장하고 있다.

다만 장관 해임건의안의 경우 국회 재적의원 과반이 찬성하면 본회의를 통과하지만 대통령이 반드시 해임해야 하는 법적 구속력은 없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