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구는 중구문화재단과 함께 15일부터 다음 달 8일까지 충무아트센터에서 축제 전문가 양성을 위한 '2019 축제아카데미'를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참가자들은 양천구 모기동마을축제, 성북 마을축제 등 우수 마을축제 기획자의 강의와 멘토링, 현장 실습을 거쳐 회현동 은행나무축제, 신당5동 백합축제, 황학동 황학회화나무제 등 중구 마을축제 기획자로 활동하게 된다.

이혜경 국민대 교수, 진형우 북촌문화센터 국장, 홍미경 은평문화재단 대표, 윤성진 한강몽땅축제 감독 등이 강사로 참여한다.

수강료는 무료다.

자세한 내용은 중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caci.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 중구, 축제 전문가 양성한다…15일부터 아카데미 운영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