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즈베크서 카자흐스탄으로 이동…홍범도 장군 유해봉환 문제 논의할 듯
文대통령, 오늘 카자흐 동포 격려…독립운동가 유해봉환 행사도

우즈베키스탄 등 중앙아시아 3국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카자흐스탄을 방문해 동포들을 격려한다.

전날 사마르칸트 유적지 시찰로 3박4일 간의 우즈베키스탄 국빈방문 일정을 마친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카자흐스탄 최대 도시인 알마티로 이동, 현지에서의 첫 일정으로 동포들과 오찬간담회를 한다.

한국 대통령의 알마티 방문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간담회를 마친 뒤 카자흐스탄 수도인 누르술탄으로 이동해 독립운동가 계봉우·황운정 의사의 유해를 봉환하는 행사에 참석한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카자흐스탄 측과 홍범도 장군의 유해를 봉환하는 문제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