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에 "환영…타당한 판결"

민주평화당은 11일 헌법재판소의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박주현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내어 "낙태죄가 만들어진지 66년 만에 이뤄진 헌법불합치 판결을 환영한다"며 "낙태에 가하는 사법적 단죄를 멈추라는 요구로, 타당하다"고 밝혔다.

박 수석대변인은 "새로운 법 개정에 최선의 지혜를 모으겠다"면서 "또한 여성과 태아에 대한 국가와 사회의 책임과 지원이 올바르게 이뤄지도록 앞장서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