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북미쟁점, 영변+α 對 제재해제…남북미 1.5트랙 추진"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4일 "북미 간 실질적 중재안을 마련하고 북미 간 대화 재개를 위해 다양한 방안을 추진하겠다"면서 스웨덴에서 이뤄진 남북미 회동 경험을 바탕으로 '1.5트랙 협의'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청와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보고했다.

강 장관은 "2차 북미정상회담에서 북미 사이의 핵심 쟁점은 '영변 + α 대(對) 제재해제' 라는 점이 분명해졌다"라며 "앞으로 북미 간의 협상이 재개될 때 이 내용이 핵심 관건이고 이것이 향후 협상의 토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