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인사회서 새해 청사진 공개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 관악구가 11일 신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청사진을 주민에게 공개했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이날 관악문화관·도서관 공연장에서 한 2019년 신년인사회에서 올 한해 서울대 일대 혁신 창업 생태계를 조성하고 '낙성 벤처밸리' 앵커시설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박 구청장은 관악청년청, 관악문화재단 등을 건립해 주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임대료 걱정 없는 안심 상권을 조성해 소상공인과 상생하는 길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또 지역 숙원 사업인 경전철 난곡선·서부선도 조기 착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박 구청장은 "올해는 주민 여러분이 '더불어 으뜸 관악구'란 구정 비전을 실생활에서 체감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신년인사회에는 조희연 서울시교육감과 바른미래당 김성식·오신환 의원 등이 참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