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초부터 경제 행보 집중…"소상공인·자영업자 일정 별도 추진"
문대통령, 내일 중소·벤처기업인 초청대화…경제활력 행보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오후 중소·벤처 기업인들을 청와대 영빈관으로 초청해 대화를 나눈다.

당초 이날 행사에는 소상공인·자영업자도 함께할 것으로 알려졌으나, 청와대는 중소·벤처기업에 한정한 행사라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6일 "내일 행사는 중소·벤처기업이 대상으로, 소상공인·자영업자는 이들 그룹과 함께 묶는 개념이 아닌 독립 그룹이며 이는 대통령도 같은 생각"이라며 "소상공인·자영업자 초청 행사는 별도 일정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집권 3년 차를 맞은 문 대통령이 경제 활력을 통한 성과 체감을 모토로 제시한 연장선의 경제 행보다.

문 대통령은 지난 2일 신년회를 처음으로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개최하면서 4대 그룹 총수를 초청한 데 이어 3일엔 벤처기업 현장을 찾았다.

이달 중순에는 대기업과 중견기업인들을 청와대로 초청하는 등 경제·고용 회복을 위한 행보를 이어간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