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정수석실 공직감찰반장 박완기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신임 경제정책비서관에 도규상 기획재정부 경제정책국장(52)을, 일자리기획비서관에 황덕순 대통령비서실 고용노동비서관(53)을 각각 임명했다.

도 비서관은 행정고시 34회로 금융위원회에서 금융정책국장, 금융서비스국장, 중소서민금융정책관 등을 지냈다.

황 비서관은 일자리기획비서관으로 수평 이동했다. 빈부격차·차별시정위원회 비서관, 한국노동연구원 선임 연구위원 등을 거쳤다.

청와대는 또 민정수석실 반부패비서관실 산하 공직감찰반(옛 특별감찰반) 반장으로 박완기 전 외교부 감사관을 임명했다. 박 신임 반장은 검찰이 아니라 행정고시 출신으로 감사원에서 특별조사국 조사1과장, 산업금융감사국 2과장, 전략감사단 1과장 등을 거쳤다. 특히 외교부 감사관으로 재직하면서 재외공관에서 벌어진 외교관들의 성(性) 비위 등을 조사해 징계 처분 및 형사처벌을 끌어냈다.

박재원 기자 wonderf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