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동해서 발견한 北선원 3명·시신 1구 송환"

통일부는 동해상에서 구조한 북한 주민 3명과 시신 1구를 22일 오전 11시께 판문점을 통해 북측에 송환했다고 이날 밝혔다.

통일부 대변인실은 "지난 20일 동해 공해상에서 북한 선박 1척을 발견해 선원 3명을 구조하고 사체 1구를 수습했다"고 설명했다.

정부는 이에 앞서 21일 대한적십자사(한적) 회장 명의로 북측에 북한 주민과 시신 인도 통지문을 보냈고, 북측이 이를 받아들였다.

군 소식통에 따르면 지난 20일 동해상에서 표류 중이던 북한 어선은 인근 선박에 구조신호를 보냈고, 이를 접수한 우리 군은 해군 구축함(광개토대왕함·3천200t)을 파견해 구조작업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