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속 대전 유성 오일장 방문…상인들과 추어탕 점심
대전 전통시장 찾은 이총리…"재개발 고민, 최선의 결론 기대"

이낙연 국무총리가 24일 대전의 전통시장인 유성 오일장을 찾아 상인들을 만났다.

이 총리는 페이스북을 통해 시장 방문 소식을 전하며 "재개발 여부로 고민하는 대전 유성 오일장, 100년이 넘는 전통, 장날과 주말엔 1만명이 몰리는 인기"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래의 지속발전 비전…고려사항이 많습니다"라며 "(재개발 여부에 대해) 최선의 결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또 "추어탕으로 상인 대표들과 점심을 했다"며 "서울에는 첫눈과 함께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날, 대전에는 세찬 비"라고 상황을 전했다.

이 총리는 지난달 27일에도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대화를 나눈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