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은 24일 "튼튼한 국방력, 이것 없이는 결코 이룰 수 없는 것이 평화"라며 "지금 진행되고 있는 남북대화와 협상도 그 위에서 이루어지는 것"이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평화는 낭만적 민족주의 위의 막연한 기대와 희망만으로 이루어지지 않는다.

대화, 협상, 타협만으로도 이루어지지 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11월 23일은 북한이 연평도 포격 도발을 한 지 8년 되는 날"이라면서 "그날의 충격과 아픔을 어찌 쉽게 잊겠냐"며 당시 희생된 이들의 명복을 빌고 유족들에게 위로의 뜻을 표했다.

또 "오늘도 우리 안전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국방 최일선인 서해5도에서 수고하는 국군장병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김병준 "평화는 튼튼한 국방력 없이 이룰 수 없어"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