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사무총장 윤호중 내정… 정책위 수석부의장엔 한정애

더불어민주당은 3일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3선인 윤호중 의원(사진)을 신임 사무총장으로 내정했다. 민주당 지도부 관계자는 “오전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 윤 의원을 당 사무총장으로 선임하기로 당대표와 최고위원들이 뜻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윤 의원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여당 간사를 맡고 있다. 윤 의원은 17대 총선에서 경기 구리시에 출마해 국회에 입성했다. 당 대변인, 전략기획위원장, 수석사무부총장 등을 지냈다. 19대 총선에서 재선에 성공했고, 20대 국회 들어 정책위원회 의장을 맡았다. 윤 의원은 이해찬 대표의 최측근 인사 중 한 명이다.

민주당은 신임 정책위 수석부의장에 재선으로 환경노동위 여당 간사를 맡고 있는 한정애 의원을 내정했다. 한국노총 대외협력본부장 출신인 한 의원은 19대 비례대표로 국회에 진출했으며 20대에는 서울 강서병에서 당선된 재선의원이다.

김형호 기자 chs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