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정희·이동원·김선수 대법관 임명동의안 국회 통과

국회는 26일 본회의를 열고 노정희·이동원·김선수 대법관 후보자의 임명동의안을 가결했다.

투표 결과 노정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은 총 271표 가운데 찬성 228표, 반대 39표, 기권 4표로 통과됐다.

이동원 후보자(찬성 247명, 반대 22명, 기권 2명)와 김선수 후보자(찬성 162명, 반대 107명, 기권 2명)도 국회의 인준을 받았다.

다른 2명의 대법관 후보자에 비해 김선수 후보자에 대한 반대표가 많은 것은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이 김 후보자의 이념 편향성 및 도덕성 등을 문제 삼아 임명동의에 반대했기 때문이다.

앞서 국회 대법관 임명동의에 관한 인사청문특별위원회는 본회의에 앞서 이날 전체회의를 열고 대법관 후보자 3명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