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이른바 '드루킹 사건'으로 불리는 댓글조작 사건을 조사할 허익범 특별검사에게 임명장을 수여한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4시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허 특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비공개 환담할 예정이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전날 문 대통령의 허 특검 임명 사실을 전하며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의 실체에 대해 객관적이고 공정한 수사를 펼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허 특검은 사법연수원 13기다. 대구지검을 시작으로 일선 검찰청에서 공안부장과 형사부장 등을 두루 지냈다.

지난해에는 대한변호사협회 법학전문대학원 평가위원장을 맡아 이해관계를 조정하는 업무를 수행했다. 서울중앙지법 조정위원, 법무붑 법무·검찰개혁위원도 맡았다.

문 대통령은 허 특검에게 임명장을 주기에 앞서 군 장성 진급 및 보직 신고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육군 2군단장에서 육군 교육사령관으로 이임한 최영철 중장을 비롯해 소장에서 중장으로 진급한 김성일 제6군단장, 정진경 육간사관학교 교장, 김혁수 2군단장과 그 가족들이 참석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