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요한 경우 언제든지 격의없이 소통키로"
문대통령 "고위급회담·적십자회담 개최… 판문점선언 조속이행"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 결과와 관련해 "남북 고위급 회담을 6월 1일 개최하고, 군사적 긴장완화를 위한 군사당국자 회담과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적십자 회담을 연이어 갖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전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한 정상회담 결과를 직접 발표하면서 "우리는 4.27 판문점 선언의 조속한 이행을 재확인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양 정상은 이번 회담이 필요에 따라 신속하고 격식 없이 개최된 것에 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며 "앞으로도 필요한 경우 언제든지 서로 통신하거나 만나, 격의없이 소통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