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성규 국토교통부 2차관이 최근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30일 알려졌다.

맹 차관은 최근 인천시장 선거에 출마한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지역구인 인천 남동갑 보궐선거 출마를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인천 출신인 맹 차관은 고려대학교 행정학과를 나와 1988년 31회 행정고시에 합격해 30년간 '교통맨'으로 공직을 지냈다.

맹 차관 후임으로는 국토부 내부 인사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거론되는 후보는 김재정 기획조정실장과 김정렬 교통물류실장 등이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