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전 9시30분께 경고사격…이후 北지역서 발생한 총성 청취, 우리쪽 피탄 흔적 없어"
합참 "군, 북한군 귀순후 추격조 MDL 접근해 20발 경고사격"

합동참모본부는 21일 북한군 병사 귀순 직후 북한군 추격조가 군사분계선(DML) 인근으로 접근하자 20발의 경고사격을 가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오늘 오전 9시24분께 (귀순한) 북한군 병사를 수색하는 북한군 초격조 수명이 군사분계선(MDL) 인근으로 접근한 것을 관측했다"면서 "이어 오전 9시30분께 경고방송과 함께 K-3 기관총 20발을 경고사격했다"고 말했다.

이후 북한군 수색 병력의 추가 접근은 없었다고 합참은 설명했다.

합참은 "오전 10시13분께, 오전 10시16분께 등 2차례에 걸쳐 북한지역에서 발생한 수발의 총성을 청취했다"면서 "우리 측에 피탄 흔적은 아직 없었으며 피해 상황도 없었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8시4분께 최전방 중서부전선 우리 군 GP(비무장지대 소초) 전방으로 북한군 초급병사 1명이 귀순해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