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국방장관 "한미동맹, 아태지역 평화·안보 핵심축"

송영무 국방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미 국방부 장관은 23일(현지시간) 한미동맹이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평화와 안보의 핵심축이라는 점을 재확인했다고 다나 화이트 미국 국방부 대변인이 전했다.

두 장관은 이날 필리핀에서 열린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ADMM Plus) 기간 별도의 회담을 열어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

두 장관은 또 오는 28일 서울에서 열리는 제49차 한미 연례 안보협의회(SCM)에서 관련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회담에서는 북한의 위협을 포함한 지역 및 세계 안보 문제가 논의됐다고 화이트 대변인은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