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20일 전체회의를 열어 중소벤처기업부 신설 등을 골자로 한 정부조직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은 국민안전처와 행정자치부를 통합해 행정안전부를 신설하고, 소방청과 해양경찰청을 부활시키는 내용을 담았다.

또 과학기술 정보통신 정책의 중요성을 고려해 미래창조과학부의 명칭을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 변경했고, 국가보훈처장의 지위를 장관급으로 격상했다.

대통령 경호실은 차관급 기관인 대통령 경호처로 개편했다.

이날 회의에서 여야 의원들은 행정자치부의 이름을 '행정자치안전부'로 바꾸는 방안을 놓고 논란을 벌였지만 원안인 행정안전부를 유지하는 것으로 막판 합의했다.

부처 명칭에 외래어를 사용할지를 놓고 의견이 엇갈린 '중소벤처기업부'의 명칭도 더이상 바뀌지 않고 최종 확정됐다.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kyunghe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