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 집무실 '일자리 상황판' 청와대 홈페이지에도 공개

일자리 양과 질 대표하는 18개 지표로 구성

청와대는 24일 대통령 집무실에 '대한민국 일자리 상황판'을 설치하고 이를 출입기자단에 공개한 데 이어 25일 청와대 홈페이지에도 상황판을 공개했다.

이는 대통령 집무실의 현황판을 국민들에게 그대로 공개하고 국민들과 소통을 통해 의견을 청취하고자 하는 대통령의 뜻에 따른 조치다.

문 대통령은 전날 청와대 여민관 집무실에 설치한 '일자리 상황판'을 직접 시연하며, 청와대 홈페이지 등을 통해 일반 시민들도 상황판에 표출되는 일자리 지표변화 상황을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주문한 바 있다.

일자리 상황판은 일자리의 양과 질을 대표하는 일자리지표 14개, 노동시장과 밀접한 경제지표 4개 등 총 18개 지표로 구성돼 있으며, 현황판의 내용과 동시에 홈페이지도 업데이트된다.

상황판 항목은 ▲고용률 ▲취업자수 ▲실업률 ▲청년실업률 ▲취업유발계수 ▲취업자 증감 ▲창업(신설법인수) ▲고용보험 신규취득 ▲임금격차 ▲임금상승률 ▲저임금근로자 ▲비정규직 ▲사회보험 가입률 ▲근로시간 ▲경제성장률 ▲소비자물가 ▲설비투자 증가율 ▲소매판매 증가율로 구성된다.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기자 rhd@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