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은 20일 오전 코엑스에서 열린 '정부 3.0 국민체험마당' 개막식에 참석했다.

정부 3.0은 공공 정보를 민간에 개방·공유해 소통, 맞춤형 대국민서비스를 구현하자는 정부 혁신전략이다.

박 대통령은 개막식 행사에서 국민 개인별 맞춤형 서비스 수준의 제고를 당부하고 정부 3.0을 글로벌 정부혁신 모델로 만들 것을 강조했다.

또한, 정부 3.0 성과를 만든 민간기업과 청년 기업가, 공무원 등을 격려했다.

박 대통령은 개막식 후 전시관으로 이동해 공공데이터 타운, 전국규제지도, 자유학기제 등 정부 3.0의 대표적 성과를 담은 전시관을 둘러본 뒤 많은 국민이 이번 행사를 관람·체험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당부했다.

'손끝으로 만나는 정부'를 슬로건으로 22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등이 100여개의 전시관을 운영한다.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soleco@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