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선거운동 닷새째 경남권 집중 공략

새누리당은 4·13 총선 공식선거운동 닷새째인 4일 경남지역을 중심으로 표심 공략에 나선다.

김무성 대표는 이날 오전 9시 30분 창원시 의창구에 위치한 경남도당 사무실에서 중앙선대위 회의를 주재하고 총선 승리 전략을 논의한다.

오전 11시부터는 강기윤 의원의 지역구인 창원 성산지역의 가음정 시장과 상남 시장을 돌며 지원 유세에 나선다.

오후에는 이만기 후보가 출마한 경남 김해을의 외동 전통시장을 돌며 지지를 당부하고, 홍태용 후보가 나선 김해갑의 진영읍 시장도 방문해 한표를 부탁한다.

원유철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경기도 남양주 갑·을·병 지역을 돌며 지원 유세를 하고, 서청원 최고위원은 경기 안산 단원갑과 광명갑 등에서 유세를 이어갈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eshiny@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