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13일 공석인 서울시설관리공단 이사장에 현 이지윤 경영전략본부장(51)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이지윤 이사장 내정자는 서강대학교 불문과 출신으로 플레시먼힐러드코리아 부사장을 역임하는 등 민간에서 PR과 마케팅 경험을 쌓았다.

이 내정자는 서울시설관리공단 문화체육본부장으로 재직하며 시설을 적극 개방하고 축제 및 체험프로그램을 강화해 2014년 경영평가에서 공단이 '가'등급을 받는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 내정자는 시 산하 5개 투자 기관장을 대상으로 처음 도입되는 시의회 인사청문회에서 경영능력을 검증받는다. 시는 14일 시의회에 인사청문을 요청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