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이번 주 북한 평양을 전격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유엔의 고위 소식통은 15일(현지시간) 반 총장이 유엔 사무총장 자격으로는 최초로 북한을 공식 방문한다고 밝혔다.

반 총장은 방북 시기는 이번 주중이 될 것으로 전해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