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청와대 방문, 박 대통령에 직접 면담 신청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4일 오전 11시30분께 청와대를 방문, 박근혜 대통령과의 면담을 직접 신청한다. 제1야당의 대표가 대통령 면담을 위해 직접 청와대를 찾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박광온 새정치연합 대변인은 이날 오전 "사전에 청와대에 통보했다"며 "박준우 정무수석이 나와서 안 대표를 맞이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직접 방문 배경에 대해 "야당 대표로서 기자회견,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 국무총리 방문시, 청와대 정무수석 방문시, 그리고 각종 회의를 통해서 박 대통령과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문제를 포함한 정국현안에 대해서 논의하기 위한 회동을 제안했음에도 불구하고 아무런 반응이 없는 것에 대해 심사숙고한 끝에 직접 방문해서 면담을 신청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박 대변인은 이어 "야당 대표로서 (회동성사를 위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보자는 취지"라면서 "안 대표는 청와대 영빈관 앞 분수대에서 하차한 뒤 청와대 면회실까지 도보로 이동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