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규모는 아니고 소규모 진행으로 보고있어"

류길재 통일부장관은 30일 처형된 장성택 관련 인사들에 대한 북한의 숙청이 지속되고 있다는 정황이 포착되고 있다고 밝혔다.

류 장관은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 출석해 장성택 처형 이후 추가 숙청 움직임에 대한 새누리당 김영우 의원의 질문에 "장성택과 깊이 관련된 사람들은 소환되고 있고, 숙청이 되고 있는 정황들은 포착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류 장관은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는 곤란하다"면서 "다만 그것(숙청)이 대규모로 이뤄지는 것으로 관측되지는 않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숙청이 소규모로 진행되느냐는 추가 질문에 "그렇게 보고 있고, 어떤 방향으로 갈지는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lkw777@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