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신당창당 바람직 않아…보선 도움 감사"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난달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모처에서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을 만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박 시장은 당시 만남에서 안 원장에게 "신당 창당 등은 바람직하지 않을 수 있다"는 의사를 전달하는 등 본인의 정치적 경험을 피력했다고 서울시가 6일 밝혔다.

박 시장은 또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도움을 준 데 대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고 시는 말했다.

당시 만남은 박 시장의 요청에 따라 이뤄졌다.

박 시장은 안 원장과의 만남 사실을 이날 시의원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국기헌 기자 penpia21@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