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혹스런 한나라당

박희태 한나라당 대표가 20일 서울 용산구민회관에서 열린 철거민 사망 사고와 관련한 긴급 최고위원회의 동중 모처에서 걸려온 휴대전화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