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의 BBK 관련 수사결과 발표에 이인제 민주당 후보는 5일 "검찰 판단과 국민의 판단은 다르다"고 유감의 뜻을 나타냈다.

유종필 대변인은 "법사위를 열어 공정성을 논의해야 한다"고 했다.

가두시위에 나서며 강한 반발을 하고 있는 대통합민주신당과 창조한국당 등에 비해 미온적인 반응이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BBK 수사 결과 발표가 민주당과 이 후보의 진로 자체에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이라는 해석이 제기되고 있다.

최근 장전형 전 대변인이 한나라당에 입당하고,안동선 이윤수 전 의원 등이 이회창 후보 지지 선언을 한 상황에서 비호남계 인사들의 '보수 쏠림' 현상을 부채질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이인제 후보가 끝까지 완주할 가능성은 '제로(0)'"라는 발언이 당직자들의 입을 통해 새어나오는 등 위기감이 느껴진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