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18일 권오규(權五奎) 부총리겸 재정경제부 장관 후보자와 전군표(全君杓) 국세청장 후보자에 대한 임명장을 수여했다.

권오규 장관과 전군표 국세청장은 이날 오후 각각 취임식을 갖고 업무를 시작 한다.

앞서 국회 재정경제위원회는 지난 14일 오후 전체회의를 열어 권오규 부총리 후보자와 전군표 국세청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 경과보고서를 채택, 지난 주말 임명권자인 노 대통령에게 보고서를 이송했다.

(서울연합뉴스) 성기홍 기자 sgh@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